자유게시판
게시판 > 자유게시판
올해의 사자성어 ‘君舟民水(군주민수)’ 덧글 0 | 조회 598 | 2016-12-24 22:15:07
학전  

올해의 사자성어 ‘君舟民水(군주민수)’


직역을 하면 ‘임금은 배고 백성은 물’이란 뜻으로 ‘강물이 화가 나면 배를 뒤집을 수 있다"는 의미의 ‘군주민수(君舟民水)"가 교수들이 뽑은 올해의 사자성어로 선정됐다.


교수신문은 지난 20일부터 22일까지 전국의 교수 611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32.4%(198명)가 ‘군주민수"를 올해의 사자성어로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군주민수"는 순자(苟子) 왕제(王制)편에 나오는 사자성어다.

원문은 ‘君者舟也 庶人者水也(군자주야 서인자수야).

水則載舟 水則覆舟(수즉재주 수즉복주).

君以此思危 則危將焉而不至矣.(군이차사위 즉위장언불지의)"로

“백성은 물, 임금은 배이니, 강물의 힘으로 배를 뜨게 하지만 강물이 화가 나면 배를 뒤집을 수도 있다”는 뜻이다.


육영수 중앙대 역사학 교수의 추천으로 설문에 응답한 교수 611명 가운데 32.4%(198명)가 이를 올해의 사자성어로 꼽았다. 대통령 탄핵안 가결까지 이끌어낸 촛불민심이 반영된 결과란 분석이 나온다. 2위엔 역천자망(逆天者亡) 3위엔 露積成海가 뽑혔다.




 
닉네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