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게시판 > 자유게시판
한강의 다리와 한강의 역사 덧글 0 | 조회 1,041 | 2016-09-08 08:26:15
학전  

한강의 다리와 한강의 역사



▲ 한강의 다리와 한강의 역사

한강의 옛 이름 광개토대왕비에는 '아리수' 백제 문헌에는 '욱리하'라 하였다.
신라 문헌에는 상류를 '이하' '북독'이라 하였고, 하류를 '왕봉하'라 하였다.
또, `한산하'라 하였는데, 한산은 북한산 을 뜻한다.

백제 때에는 `한수'라 하였다가 한강으로 부르게 되었는데,
그 뜻은 큰 강을 뜻하는 한가람식 한자 표기로 보고 있다.

고려 때에는 '열수'사평도' '사리진'이라 하였다.
열수는 아리수와 같은 계열의 한자어이고,
강변에 모래가 많아 사평도,사리진이라고도 불렀다.
조선 시대에는`경강'(서울의 강)이라고 부르기도 하였다.



▲ 한강의 위치에 따른 이름
서빙고 앞의 한강을 빙호, 옥수동 앞을 동호(東湖),
금호동 앞을 금호, 동작동 앞을 동호(銅湖) 또는 동작강,
마포 앞을 마호 또는 마포강, 서강 앞을 서호 또는 서강,
용산 앞을 용호 또는 용산강, 노량진 앞을 노강 또는 노들강,
김포 북쪽을 조강이라 하였다.

♧ 한강에 대한 여러 기록

한강에서 최초의 증기선이 운항한 것은 1888년이다.
최초의 한강 철교는 1900년에, 최초의 인도교는 1916년에 놓였고,
1936년에는 폭 20m, 길이 1005m의 새 인도교가 놓였다.

1925년의 을축년 대홍수로 숭례문 앞까지 물이 차서, 404명이 익사하고,
1만 2천호 이상의 가옥이 유실되었다.

예전에는 한강의 발원지를 강원도 강릉시왕산면 고단1리
덕우산 기슭 피나무 밑 암반에 솟아나는 덕우샘터를
한강의 발원지로 '한강의 생명수'라 불렸다.

인근에는 광복후 49인의 이지역 유지들이 건립한 칠연정이 있어
잠시 머물러 자연을 감상할수도 있다.(강릉시 왕산면 고단리)
지금은 국립지리원에서 남한강의 발원지를 금대봉 검룡소로 수정하였다.



▲ 한강의 다리 한강다리 32개

한강은 길이 514 km, 유역면적 34,397 km² 이다.
서울에서 한강의 북쪽도로는 강변북로, 남쪽은 올림픽대로가 있다.

한강은 6호선, 8호선, 9호선, 분당선 [2010년에 한강을 통과하는 하저터널 건설],
인천국제공항철도, 인천 메트로 1호선을 제외한 모든 수도권 지하철 노선들이
교각 1호선 (용산역~노량진역], 2호선 [강변역~성내역, 당산역~합정역],
3호선 [옥수역~압구정역], 4호선 [이촌역~동작역], 7호선 [뚝섬유원지역~청담역]
또는 하저터널[5호선 (여의나루역~마포역, 광나루역~천호역'
이 유일]을 通해 관통하며 2010年,
현재까지 28'개의 다리를 지니고 있다.



▲ 일산대교[一山大橋 -1,849m]

일산대교는 길이 1.84㎞, 폭 28.5m의 6차로로 
2003년 8월에 착공하여 2008년 1월에 개통했다.

한강 교량 중 가장 서쪽에 있고
경기도에서 시공한 교량 건설로는 최초로
민자사업으로 추진되었다.

교량의 본선은 경량화된 고강도 강재를 사용하여
용접개소 및 부재개소를 최소화 하여 구
조를 단순화한 소수주형 판형교로 시공되었다.

수상구간의 시공을 위한 가도 축조에도 설치와 해체가 용이하고
환경오염이 없는 친환경 축조공법인 지오튜브 공법을 적용해
외부 토사반입 없이 자체 하상 준설토로 제체를 설치했다.

일산대교의 개통으로 김포·강화 일대의 유적과
관광자원을 활용한 레저 시설이 활성화되고,
일산의 관광문화단지, 파주시의 통일동산·임진각 등과 연계한
개발과 접근성을 확보하여 지역의 균형발전을 촉진하고 있다.



▲ 김포대교[金浦大橋 - 2280m : 외곽순환고속도로와연결]

경기도 김포시 고촌면 신곡리와 고양시를 잇는 다리로
길이 2,280m[총연장 1,475m], 너비 38.2m이다.

차도는 8차선으로 28.8m이고 중앙에는 너비 3.4m의 분리대가 설치되어 있다.
하부구조는 교대가 20기이고, 경간 사이의 최대 거리는 125m에 이른다.

서울 외부순환고속도로 계획에 따라 건설되었으며
한강 다리로는 21번째이다.한강 다리 중에서 너비가 가장 넓고 길이도 가장 길다.

남쪽은 김포제방도로를 가로지르고
고양시 쪽으로는 자유로를 가로 지른다.
자유로와는 신평인터체인지로 이어지며,
남쪽에서는 김포인터체인지에서 48번 국도와 이어진다.

최신식 다리인만큼 하부의 교각이
상부구조와 조화를 이루어 미관이 뛰어나다.
김포시와 고양시 일산 지역은 물론 문산읍과 파주시,
서울특별시 서부 지역의교통난을 분산시키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



▲ 신행주대교[新幸州大橋 - 1460m]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행주동과 서울특별시 강서구 개화동을 잇는 다리로
길이 1,460m, 너비 14.5m이며 1995년 5월 개통되었다.

1996년부터는 제2신행주대교를 건설하기 시작하여
2000년 12월 16일 개통되었다.
이에 따라 신행주대교는 고양시에서 서울방향,
제2신행주대교는 서울에서 고양시 방향으로 각각 일방통행하게 되었다.

각 노선은 편도 3차선이다.
그리고 그 동안 승용차만 다니던 행주대교는
비상도로로 활용하다가 철거될 계획이다.



▲ 방화대교[傍花大橋 -2559m :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와연결]

강서구 방화동과 경기도 고양시 강매동을 잇는 다리를 말하는데
연장 2,559m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구간 중
서울특별시 입구에 건설된 다리이다.

한강을 횡단하는 다리 가운데 27번째로 건설된 최장 교량이며,
특히 중앙부 540m의 아치트러스[arch truss]橋는
비행기의 이착륙을 형상화한 디자인으로 미관이 뛰어나서
남쪽의 개화산과 북쪽의 행주산성 등 주변 경관과 조화를 이루고 있다.



▲ 가양대교[加陽大橋 - 1608m]

마포구 상암동과 서울특별시 강서구 가양동을 연결하는 다리이다.
북단은 강변북로와 자유로가, 남단은 올림픽대로가 연결된다.

1994년 12월 착공하여 2002년 5월 31일 준공되었다.
교각과 교각 사이의 거리가 최소 100m, 최대 180m로
대한민국에서 가장 길다.
교량의 길이는 약 2.5Km로 大橋이다.



▲ 성산대교[城山大橋 - 1410m]

마포구 망원동과 영등포구 양평동을 잇는 길이 1,410m. 너비 27m이다.
1980년 6월 30일에 개통되었다.

국도 제1호선 및 국도 제48호선의 일부이며,
서부간선도로'를 거쳐 서해안고속도로'로 이어진다.

성산로[독립문∼경인고속도로 입구]의 건설과 함께 시공되었으며,
제2한강교의 교통량 분산과,
김포공항에서 도심으로 진입하는 시간을 단축시키는효과를 가져왔다.

이 다리는 한강의 12번째 교량으로서
성수대교와 같은 트러스 공법으로 세워졌는데,
외측을 반달형으로 하여 특유한 조형미를 갖추고 있다



▲ 양화대교[楊花大橋 -1053m]

특히 양화대교는 한강다리가 본격적으로 건설되기 시작한 60년대의 첫 교량이다.
60년대에 들어서 경제개발이 시작되었고,
1965년 1월 제2한강교라 불린 양화대교가 등장했다.

합정동과 당산동을 잇는 양화대교는
영등포와 인천·김포공항으로 가는서울의 서부관문이기도 하다.

마포구 합정동과 영등포구 양평동 사이를 연결하는 다리이다.
1962년 6월 20일 착공되어 1965년1월 25일 준공 개통되었다.

준공 당시에는 "제2한강교"라 불리었으며
1982년 9월 현 명칭으로 변경되었다.

다리 남쪽에 선유도공원이 있다.
약 1.6KM로 당산역에서 조금만 걸으면 보이는 곳이다.



▲ 당산철교[堂山鐵橋 - 1360m :지하철2호선전용]

서울 지하철 2호선의 당산역과 합정역을 연결하는 철교이다.
1983년에 완공되었으며,
1984년 5월 서울 지하철 2호선의 완전 개통으로 운행되기 시작하였다.
한강의 3번째 철교이다.

성수대교 붕괴사고의 여파로 당산철교도 교량 점검 후폭풍이 불었다.
완공 10년 후에 실시된 교량 점검 과정에서,
상판은 물론 교각 자체에도 심각한 문제가 발견,
전면 재시공이 결정되면서1996년 末에 대대적인 공사가 시작되어
당산역-합정역 구간이 한때 단절되었다.

이후 약 3년간 당산역과 합정역 및
홍대입구역을 임시로 드나드는 무료셔틀버스가 운행되었고
2호선 열차가 합정역에 임시로 회차선을 만들어 회차하기도 했다.

1999년 가을에 당산철교가 다시 개통되어
현재까지도 별 문제 없이 교량의 역할을 잘 수행하고 있다.
교량의 길이는 약 1.2km이며, 높이는 약 30m에 이른다



▲ 서강대교[西江大橋 - 1700m]

1999年 준공된 서강대교는
철새도래지인 밤섬을 가로질러 논란을 불러일으키기도 하였다.

한강의 수질보호와 밤섬 철새도래지의 보호를 위하여
콘크리트 상판 960m를 연속압출공법[시공
관리가 용이하고 속도가 빠름]으로 가설하였으며,
아치형 다리로 수려한 미관을 자랑한다.



▲ 마포대교[麻浦大橋 - 1400m]

마포구 마포동과 영등포구 여의도동을 잇는 다리이다.
길이는 1.6km이며 왕복 10차선 다리이다.

초기 이름은 서울대교였지만
추후 마포대교로 개명되었으며,1970년 착공되었다.

하지만 이 다리가 건설된 이후 극심한 교통체증으로
나중에 원효대교를 건설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고,
이 다리로 인해 여의도가 발전하는 계기가 되었다.

이 다리는 한강에서 4번째로 설치되었다.
2008년 8월부터 11월까지 보행환경 개선공사로
왕복 8차선으로 다리가 축소된 적도 있었다.

서울 지하철 5호선은 이 다리와 평행한 하저 터널로
여의나루역과 마포역이 이어진다.



▲ 원효대교[元曉大橋 - 1470m]

용산구 원효로 4가와 영등포구 여의도동을 잇는다.
1978년 7월에 착공, 1981년 10월 27일에 완성되었다.

폭은 20미터(차도폭 15.4미터, 보도폭 4.6미터에,4차선 규모로
총연장 1,120미터의 원효대교는
지보공이 없는 프리스트레스트 콘크리트 장대교량이다.

원효대교는 독일의 디비닥 공법 및
프리 캔틸레버 공법을 이용하여 건설되었다.

원래 동아건설(주)에서 건설하여
개통 초기에는 통행료를 징수했으나,
이후 1984년 서울시에 다리의 소유권을 기부한 이후
톨게이트는 철거되었다.



▲ 한강철교[漢江鐵橋 - 1110m :
지하철1호선과 기타여러기차전용]


한강의 교량 중 최초로 건설된 교량으로,
노량진역과 용산역 사이를 잇는 철교이다.

1900년 한강 이남으로 노량진역에서 끊겨있던 경인선을
용산역과 남대문역[現 서울역]까지 연장하기 위하여 건설된 철도 전용 교량이다.
현재 경인선, 경부선등의 열차가 이용하는 교량이다.

대한제국과 일제 강점기 당시 건설된 A·B·C선은
2006년에 대한민국의 등록문화재로 지정되었다



▲ 1912년의 한강철교

1900년 7월 5일 준공된 한강 위에 놓인 최초의 다리 한강철교..
현재는 운송량의 증가와 맞물려 4개까지 늘어났다.

상류에서 하류 측으로 A-B-C-D 순으로 자리 잡은 4개의 한강철교는 각기 다른 역할을 하는데,
철교-A는 용산에서 부평간 경인선 열차가, B는 화물열차,
C는 경부선·장항선·호남선 등의 철도가,D는 경인·경수 전동차가 다니고 있다.



▲ 한강대교[漢江大橋 - 1005m]

한강대교는 1900년에 건설된 한강철교 이후
최초로 한강을 가로지르는 인도교로 건설된 것이다.
이 때문에 개통 초기에는 제1한강교라고 불리었다.

1912년에 교량가설계획을 수립한 후 1917년 10월에 준공되었다.
1925년 7월의 을축년 대홍수로
중지도에서 용산쪽으로 건설되었던 소교가 유실되었다.

1929년 9월에 소교를 재개통하였고 폭은 18m로 확장되었다.
너비 36.6m, 길이 841.5m이고
교량 중간에 중지도가 있는 한강상 최초의 도로교이다.

한강대교는 서울에서 남쪽방면의 노량진으로 통하는
가장 중요한 관문위치라 할 수 있다.

서울의 관문인 한강대교 건설에는
당시 총공사비 84만 3,000원이 소요되었다고 한다.

노량진 쪽에는 경간 60m인 3운(運) 한강소교를 설치하고
양쪽 다리 중간은 401m의 둑을 쌓아 연결하였다.

1900년한강철교가 가설되고 17년 동안 인도교가 가설되지 않은 것은
당시의 도시내 교통수단이 보행위주였으며
화물은 철도와 지게로서 운송되었음을 말해주고 있다.

한반도에 민간인의 영업차가 들어온 것이 1912년이었고
이때부터 다리가설 계획을 수립하게 되었다.

이 다리는 한강철교의 낡은 자재를 이용하여 가설하였으므로 폭이 좁고
중앙차도 4m, 좌우측보도는 각 1m에 불과하였다.

그 후 1925년에 있었던 을축년 대홍수 때 중간둑이 유실되어
용산측 한강소교가 위험한 상태에 놓이게 되자
제1차로 한강소교를 철폐하고 종래의 둑을 쌓았던 곳까지 연장하여
459m의 대다리 가설공사를 1927년 5월에 착수하여 1929년 9월에 준공하고
9월 18일에 파교식을 거행하였다. 당시 120만원의 공사비가 소요되었다.



한편, 노량진의 본동쪽 한강교는 종전대로 사용하다가
1934년 3개년 계획으로 공사비 251만 8,000원을 들여서
현재의 타이드아치(tied arch) 형식의 다리로 다시 1937년에 준공하였는데,
이때 한 한국 다리 기술자가 감독으로 참여하였다고 전해지고 있다.

그 후 1950년 6·25동란으로 타이드아치 3경간이 파괴되었던 것이
1957년 1월에 복구공사를 착수하여 1958년 5월 15일에 준공되어
서울의 명물이었던 한강대교가 새로운 모습을 되찾게 된 것이다.

1981년 원래의 한강인도교 하류 쪽에 전과 동일한 6경간 타이드아치를,
그리고 거더교 구간에서 상류측에 19경간의 판형교를 가설하여
교량을 완전히 2배로 확장하였는데, 이때부터 이름이 한강대교로 바뀌었다.

한강인도교가 처음 건설되었을 당시부터
S자형의 평면노선이었던 것을 대칭으로 확장한 것이다.

그 동안 차량의 증가로 인하여 기존의 구교량만으로는
폭주하는 교통량을 감당할 수 없게 되었고,
신설된 제1한강교∼관악구청간 도로에 의하여 부가되는
도로교통량의 처리도 문제가 되어 불가피하게 확장공사를 하였다.

이 교량은 건설부국도 1호선의 한강횡단 교량으로서 명실공히
대한민국 수도서울의 관문이며
우리 민족과 희비애락을 함께 해온 역사의 증인이다.

시설물의 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 규정에 따라 구교는
1995년 12월에서 1996년 11월,
신교는 1997년 6월에서 1997년 12월에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하였다.

그 결과 설계하중(DB·24) 확보에는 지장이 없으나
다리 수명 연장이나 기능 원활을 위해
1998년 1월부터 2000년까지 구교를 보수하였고,
신교는 2002년부터 2005년까지
노면 포장·도장 공사·점검통로설치 등의 보수공사를 마무리하였다.



▲ 동작대교[銅雀大橋 - 1330m, 가운데에지하철4호선지나감]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동과 서초구 반포동을 잇는
총연장 1, 330m 의 한강 다리이다.

한강 다리 중 11 번째로 개통하였다.
한강의 5 번째 철교이다.

동호대교와 같은 구조의 도로·철도 겸용 교량으로 건설되어,
서울 지하철 4 호선의 이촌역 - 동작역 사이를 연결하고 있다.
연장 1, 330m, 폭 40m. 한강대교와 반포대교 사이에 있다.

도로교와 지하철 4호선 전철교의 복합 교량으로,
그 폭이 한강 다리 가운데서 가장 넓으며
도로교는 6 차선 차도 23.6m에 양쪽 인도 5m씩이고,
전철교는 복선 11.4m이다.

서울시가 한강대교와 반포대교의 과밀교통량 분산효과를 기대하고
1978년 10 월에 착공하여 1984 년 11 월에 총공사비 550 억 원을들여 준공하였다.

난간이 알루미늄으로 꾸며졌으며, 조명효과를 위하여
메탈할라이드 램프등으로 가로등을 달았다.



▲ 반포대교[潛水橋, submerged bridge - 1490m]

서울특별시 용산구 서빙고동과 서초구 반포동을 연결하는 다리이다.
1980 년 1 월 착공해 1982 년 6 월 25 일 준공되었다.

대한민국 최초 의 2 층 교량이고, 약 1.2킬로미터이다.
반포대교의 아래에는 잠수교가 있다.

이 다리에 설치된 분수대는 2008 년 12 월 14 일
세계 기네스 협회에서 세계 최장 교량 분수로 공식 인증했다.

반포대교와 잠수교, 그리고 달빛무지개 분수는
한강 르네상스프로젝트로 인해 반포한강공원의 일부가 되었다.



▲ 잠수교[潛水橋, submerged bridge - 795m]

홍수 때에는 수면 아래에 잠기도록 낮게 가설한 교량으로
물의 흐름을 방해하거나
떠내려오는 물건이 걸리지 않도록 난간을 설치하지 않는다.

하천관리의 측면에서는 장애물이 되며,
바람직하지 않으나 가설공사비가 절감되기 때문에
시골의 작은 하천에는 비교적 많으며
서울 한강의 잠수교는 좋은 예로,
지금은 그 위에 다시 교량을 가설하여 2 층 교량으로 되어 있다.

물의 흐름을 방해하거나
떠내려오는 물건이 걸리지 않도록 난간을 설치하지 않는다.
홍수 때는 교통이 차단되며, 수위가 낮아지면 다시 사용할 수 있다.

서울 한강의 잠수교는 좋은 예로,
지금은 그 위에 다시 교량을 가설 하여 2층 교량으로 되어 있다.

하천관리의 측면에서는 장애물이 되며, 바람직하지 않으나
가설공사비가 절감되기 때문에 시골의 작은 하천에는 비교적 많다.

관광유원지에서의 가교[架橋]는 경관을 해치지 않는 의미에서,
영구구조의 잠수교를 생각할 수도 있다.
보통 주요 도로에는 잠수교를 사용하지 않는다.



▲ 한남대교 [ 漢南大橋 - 917m]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남동[漢南洞]과 강남구 신사동[新沙洞] 사이 를 잇는 다리로
한강에서는 네번째로 건설된 교량이다.
서울과 부산을 연결하는 경부고속도로의 진입 관문 역할을 한다.

1966 년 1 월 19 일 착공하여 1969 년 12 월 25 일에 준공되었다.
교통량 증가와 다리의 노후로 1996 년 12 월
기존 다리 서쪽에 새 다리를 착공 2001 년 3 월 개통하였다.

以後 기존 다리는 보수공사를 진행하여 2004 년 8 월 9 일재개통,
현재의 12 차로로 구성된 다리가 완성되었다.
양재 나들목과 한남대교를 잇는 자동차 전용도로에서
이 다리를 건널 수 있다.

원래 이름은 '제3한강교'였으나 1985 년 현재의 이름으로 바뀌었다.
915m의 비교적 짧은 다리이다. 과거 경부고속도로의 종점이었다.

아시아 고속도로 AH 1의 일부이며,이 다리를 통과한 후
한남로, 퇴계로, 국도 1 호선을 거쳐 경부고속도로로 향하게 된다.



▲ 동호대교 [ 東湖大橋 - 1095m 가운데에지하철3호선지나감]

서울특별시 성동구 옥수동과 강남구 압구정동을 연결하는 다리이다.
1980 년 6 월 착공하여 1985 년 2 월 2 일 준공되었다.

한강에서 15 번째로 만들어진 다리이다.
약 1.2km이다. 서울 지하철 3 호선의 옥수역과 압구정역을 연결해주는 철교 역할도
다만, 강변북로에서 어느 방향이라도
동호대교를 타거나 이 대교 에서 강변북로 도로로 갈아탈 수는 없다.



▲ 성수대교 [ 聖水大橋 - 1161m]

성동구 성수동과 강남구 압구정동을 잇는다.
성수대교는 길이 1, 161m 너비35m[ 8차선 ]이며,
한강의 11 번째 다리로1977년 4월 착공하여 1979 년 10 월 준공하였다.

최초로 120m 장 경간으로 건설 되었으며,
그 구조상 게르버 트러스교로서 교하공간이 넓어
광활한 한강수면에 경관을 이루고 있으며,
교량 양단에 완전한 입체교차시설도 갖추고 있다.

그리고 구조물의 외관에 대한 고려가 이루어진 최초의 교량이었다.
1994 년 10 월 21 일의 붕괴 사고를 겪은 후
1997년 4월에 다시 완공하여 재개통했다.
강변북로에서 강남의 어느 쪽으로 가기 위해선 성수대교 타는 방법밖에 없다.

1979 년에 길이 1160m의 캔틸레버식 다리로 완성된 성수대교는
붕괴와 재시공이라는 아픈 상처를 지니고 있다.

1979 년 10 월 준공됨으로써
당시 포화상태에 있던 주위의 교통량을 분산시키고,
왕십리 일대의 서울 동부와 영동지구를 연결해
강남지역의 균형 있는 발전을 촉진하는데 크게 기여하였습니다.



▲ 영동대교 [ 永東大橋 - 1056m]

마포대교, 잠실대교에 이어 한강에 건설된 7번째 다리로,
1973 년 11 월 8 일 개통되었으며
준공 당시 한창 개발중이던 강남 지역을 바로 연결함으로써
남 개발을 촉진시키는데 기여했다.

영동(永東)이라는 명칭은 영등포의 동쪽에 있는 지역이라는 뜻으로 붙여진 이름으로,
1970 년대 강남 개발 당시에 강남이라는 이름이 자리잡기 전 붙여진 이름이다.

강원도 영동 지방이나 충청북도 영동군, 그리고 영동고속도로와는 전혀 관련이 없으며,
영동이라는 이름은 현재 강남으로 대체되었고,
영동대로나 영동고등학교 등 지역 시설물 일부에 남아 있다.



▲ 청담대교 [ 淸潭大橋 - 1025m 아래층에지하철7호선지나감]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동과 강남구 청담동 사이를 연결하는
폭 27m, 길이 1, 211m의 다리이다.

1993년 12월에 착공하여 본교는 1999 년 12 월 23 일에,
접속교는 2001 년 1 월에 완전 개통되었다.

이 다리는 대한민국 최초의 복층 교량으로
아래층은 서울 지하철 7호선의 뚝섬유원지역과
청담역 사이를 잇는 철도교이고,
위층은 자동차전용 도로교이며, 동부간선도로의 일부분이다.

서울특별시 성동구 성수동, 광진구 자양동과 강남구 청담동을 잇는
총연장 1, 065m의 한강 다리이다.동2로에 속해 있고,
동2로의 종점인 남단 교차로에서 영동대로와 연결된다.



▲ 잠실대교 [ 蠶室大橋, -1280m]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동과
서울특별시 송파구 신천동, 잠실동을 잇는 한강의 다리이다.

길이 1, 280 미터, 너비 25미터, 6차선이다.
공사비 20억 1300 만 원이 들어갔으며
1970년 10 월에 착공하였고, 1972 년 7 월에 준공하였다.

한강에 건설한 서울의 6 번째 다리로,
완공 당시에는 마포대교에 이어 한국에서 2번째로 긴 다리였다.

이 길로 곧장 가면 아차산역과 송파 나들목, 성남시가 나온다.
이 교량을 중심으로 한 도로망은, 의정부 · 춘천 방면과
도봉구 태릉 · 망우동 · 면목동 · 워커힐 방면 등
서울 동부 변두리 도로들을 서울 도심을 거치지 않고
곧장 경부 고속도로와 경수'경인 '김포 등
강남 간선도로로 연결하여 서울의 교통 골격을 이루고 있다.



▲ 잠실철교[ 蠶室鐵橋,-1270m]

지하철2호선철도옆에 자동차전용도로가 있다.
서울특별시 광진구 구의동과 송파구 신천동을 잇는 도로 겸 철도 다리이다.

1977년 착공하여 1979년 완공하였으며,
서울에서 도로와 철도가 같이 통행할 수 있도록 놓인 최초의 다리이다.

서울 지하철 2호선 강변역과 성내역을 잇고 있으며,
철도 양 옆으로 도로가 놓여 있어 차량이 통행할 수 있었으나,
신천동 방향 도로는 자전거도로로 변경되어 차량이 통행할 수 없게 되었다.
진출입로가 올림픽대로에만 설치되어 있어 통행량은 그리 많지않다.



▲ 올림픽대교 [Olimpic bridge - 1225m]

광진구 구의동[九宜洞]과 송파구 풍납동[風納洞]을 연결하는
국내 최초의 콘크리트 사장교로써, 길이 1, 225m, 너비 32m[6차선]이며,
다리 가운데 4개의 콘크리트 기둥으로 된 88m 높이의 주탑을 세우고,
24개의 강선'을 연결시킴으로써
'24회 올림픽'임을 의미하도록 하였으며,
'1985 년 11 월 20 일 착공하여 1990 년 6 월에 준공하였다.

천호대교 ·잠실대교의 교통량을 분산시키고
강남과 강북의 교통소통에 도움을 주는 한편,
88서울 올림픽 대회를 영구적으로 기념하기 위해
1985년 착공, 1990년 6월 준공되었다.



▲ 천호대교 [千戶大橋 - 1150m]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장동과 강동구 천호동을 잇는
총연장 1, 150m의 한강 다리이다.

천호대로 구간에 속해 있으며, 1936 年 개통한 광진교가 폭이 좁고 오래되어
많은 교통량을 수용하지 못할 것에 대비하여 건설되었다.



▲ 광진교 [廣津橋 - 1056m]

1937 年 광진교가 위치하고 있는 광나루는
예부터 충주를 거쳐 동래로 또는 원주를 거쳐
동해안으로 빠지는 요충지로 유명한 나루터였다.

1920 年代에는 화물차나 버스를 발동기선에 실어 도강할 수 있었으나
홍수로 인해 교통이 두절되면 그 불편함을 헤아릴 수 없었다.

1930年을 전후에서 교통량이 격증하여
하루에 도강하는 자동차, 우차, 손수레등이 수백대에 달하게 되어
도로교통의 원활한 수송을 위해 1936 年 교량을 건설하게 되었다.

조선시대에는 양주목에 속하였다가 1895 年[고종32] 개편되어
한성부 양주군 고양면 광진리가 되었으며 1914 年 고양군 독도면 광장리가 되었다.



1949年 경기도 고양군 독도면에 해당되던 광나루 일대가
서울특별시 성동구로 되었다가 1995 年 광진구에 편입되었다.

서울특별시 광진구 광장동과 강동구 천호동을 잇는
총연장 1, 056m 의 한강 다리이다.

한강에서 세 번째, 도로 교량 중에서는 두 번째로 1936 년에 건설되었으나
노후화 및 교통량의 증가로 1997 년에 철거되고
현재 2003 년 4 차로로 새로놓인 다리가 들어서 있다.

2009년 7 월에 걷고 싶은 다리 조성공사를 하여
4차로 中 2 차로가 보행로와 자전거 전용도로로 새로이 조성되고
다리 중간부분에 하부 전망대를 설치하여
한강 교량 유일의 걷는 다리와 복합 문화예술 공간으로 만들어 졌다.
이 다리는 구천면길의 종점이다.



▲ 구리암사대교[九里岩寺大橋: 총길이 1,133m / 강상판 상형교, 아치교 / 개통일 2014년 11월 21일]

구리암사대교(九里岩寺大橋)는
서울특별시 강동구 암사동과 경기도 구리시 토평동을 잇는
한강에 위치한 교량이다.

천호대교와 올림픽대교 등에 집중되는 교통량 분산과
주요 간선도로와의 접근경로를 다양화 함으로써
급증하는 서울 동부권의 교통 수요를 충족시키고
강동구와 구리시 및 중랑구를 연결하는 직결도로망을 구축하여
시민생활의 편의를 증진시키기 위한 한강의 31번째 다리이다.

구리암사대교란 이름은 서울시지명위원회에서
2008년 8월 27일에 최종 결정되었다.

2014년 11월 21일에 임시 개통하여 통행을 시작하였으며
전체 완공은 2015년 6월 29일에
모든 진출입 램프가 완공되면서 이루어졌다.

착공 당시 다리의 명칭을 '암사(구리)대교'라고 하여 착공을 하였으나
강동구에서는 '암사대교'라는 이름을,
구리시에서는
'구리대교'라는 이름을 사용할 것을 주장하고 나서 합의를 보지 못했다.

그 외에 '구암대교', '고구려대교', '광개토대교', '코스모스대교' 등
여러 이름들이 제안되었으나
'구암대교'는 이름의 유래가
강동구에 위치했던 '구암서원'에서 따왔기 때문에
구리시에서 반대를 했고,

'고구려대교'나 '광개토대교'는 여기와 상관없는 광진구에서 제안된 이름인데
강동구는 본래 백제땅이었기 때문에 반대했다.

결국 어느 쪽도 손을 들어줄 수 없어
2008년 8월 27일에 열린 서울시 지명 위원회에서
지금과 같은 '구리암사대교'로 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 강동대교 [江東大橋 - 1126m 외곽순환고속도로와연결]

서울특별시 강동구 강일동과 구리시 토평동을 잇는
폭은 26.7m, 길이 1, 126m 한강의 다리이다.

이 다리는 공사기간 중인 1990 年 대홍수로
왕숙천에서 내려온 부유물 등이 다리에 걸려 일부가 유실되었다.
1988年 2 月 착공되어, 1991 年 12 月 준공하였다.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가 통과하며 강 북단에서 국도 제46 호선으로,
남단에서 올림픽대로, 미사로로 진입할 수 있다.

다리 남단으로 하남 분기점에서 중부고속도로와 직결된다.
남단으론 하일 나들목이, 북단으론 토평 나들목이 있다.
하일 나들목밑에는 지하철 5 호선의 고덕차량기지가 있다.



▲ 미사대교 [ 渼沙大橋 - 1.53km]

경기도하남市 망월洞에서 남양주市 삼패동을 잇는한강의 다리이다.
공사中엔 남양주대교라는 가칭으로 불렸으며,
하남시에서 제안한 미사대교와 남양주시에서 제안한 덕소대교 中
미사대교가선택되어 정식 명칭이 됐다.

서울양양고속도로를 구성하는 고속도로 교량으로,
이 다리가 시작 되기 직전 지점에 서울양양고속도로의 시점이 위치한다.

미사 교차로와 덕소삼패 나들목 사이에 위치하며,
교량 길이는 약 1.5km이다. 시공 : 현대산업개발'로 2009 年에 完工했다.



▲ 팔당대교 [ 八堂大橋 - 935m]

경기도 하남시 창우동과 남양주시 조안면을 잇는 총길이 935m, 너비 24m의 다리로
1986년 5 월 10 일 착공하여 1995 년 4 월에 완공 하였다.

총길이 935m, 너비 24m이다.
1986년 5 월 10 일 착공하여 1995 년 4 월에 완공하였다.
다리의 높이는 12m 이고, 경간은 18개이다.
경간 사이가 가장 넓은 곳은 52m 이다.

서울에서 가깝고 접근하기 쉬워
수도권에서 경기도나 강원도로 쉽게 이어진다
특히 여름 휴가철과 가을 단풍철의 교통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된다.

다리 아래에는 쏘가리와 강준치·민물농어·끄리·피라미 등
다양한 물고기가 서식하고 여울지대가 많아 견지낚시터로 유명하다.

그러나 1999 년 잠실대교부터 팔당댐까지
상수원보호구역으로 지정 되어 낚시가 금지되었다.

인근에 팔당댐과 팔당유원지 등이 있으며
한강 줄기를 따라 가 즐비하게 늘어서 있다.


◈ 한강다리 순서[ 강물이 흐르는 순서대로]

[ 최동단] 팔당대교 - 미사대교 - 강동대교 - 암사대교-광진교 - 천호대교 -
올림픽대교 - 잠실철교 - 잠실대교 - 청담대교 - 영동대교 - 성수대교 -
동호대교 - 한남대교 - 반포대교 - 동작대교 - 한강대교 - 한강철교 - 원효대교 -
마포대교 - 서강대교 - 당산철교- 양화대교 - [ 월드컵대교 예정] -
성산대교 - 가양대교 - 방화대교 - 행주대교 - 김포대교 - 일산대교 [ 최서단]



◈ 한강다리 순서 [ 최초 준공 순서대로]

한강철교[1900] - 한강대교[1917] - 광진교[1936] - 양화대교[1965]
- 한남대교[1969] - 마포대교[1970] - 잠실대교[1972]- 영동대교[1973] - 천호대교[1976]- 행주대교[1978]
- 성수대교[1979] - 잠실철교[1979] - 성산대교[1980] - 원효대교[1981] - 반포대교[1982] - 당산철교[1983]
- 동작대교[1984] - 동호대교[1984] - 올림픽대교[1990] - 강동대교[1991] - 팔당대교[1995] - 김포대교[1997]
- 서강대교[1999] - 방화대교[2000] - 청담대교[2001] - 가양대교[2002] - 일산대교[2008] - 미사대교[2009]
- 암사대교[2011] - 월드컵대교[2015 예정]

※ 1978 年 준공된 행주대교는 폐쇄되고, 1995 年에 新행주대교가 건설되어짐.
고양시와 김포시를 잇는 최서단 일산대교부터 하남시와 남양주시 를 잇는
최동단 팔당대교 사이에 현재 존재하는 한강다리는
이렇게 총 28 개 다리가 있다.

2011 年에 준공한 구리암사대교가 있으며
이번 월드컵대교에 이르기까지 한강에 놓여지는 다리는 점차 늘어나고 있다.
앞으로는 어디에 어떤 이름으로 다리가 생길지 궁금하다

 


 

 

from : http://cafe.daum.net/khykhr07/4sae/4990 (16.8.)

 
닉네임 비밀번호